본문바로가기

통영시의회

상단 사용자메뉴

글로벌링크

글자크기조절, 인쇄

  • 글씨
  • 글자크기를 한단계 확대
  • 글자크기를 기본크기로 변경
  • 글자크기를 한단계 축소
  • 프린트

상단 사용자메뉴


시민과 함께하는 일류자치 열린의회 통영시민의 대변인입니다


보도자료

홈으로 > 의정활동 >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제목 통영시의회, 제186회 임시회 소집요구 철회 협의, 통영시장 시의회 의견 수용, 극적 철회 결정
작성자 통영시의회 작성일 2018-04-20 조회수 507
첨부 jpg파일 본회의장..JPG 
원본그림보기

>> 통영시의회, 제186회 임시회 소집요구 철회 협의, 통영시장 시의회 의견 수용, 극적 철회 결정 <<

통영시의회는(의장 유정철) 지난 2018. 4. 17자 지방자치법 제45조 제2항의 규정에 따라 통영시장이 통영시의회에 요구한 제186회 통영시의회 임시회 소집요구의 건에 대한 통영시의회의 철회요구를 수용함으로써 극적으로 철회하게 되어 제186회 임시회는 미 개회하게 됐다.

통영시장이 소집 요구한 제186회 임시회는 조례안 3건, 동의안 1건, 공유재산 관리계획안 1건, 보고의 건 1건 등 총 6건의 안건을 오는 5. 1.부터 5. 2.까지 이틀간의 회기로 열릴 예정으로 오는 4. 23. 오전 회기결정을 위한 의회운영위원회 개회를 앞두고 있는 상황에서 시의회로 소집요구 철회 공문이 통보되어 왔다.

제186회 임시회는 당초 2018년도 의사일정에는 계획이 없던 임시회로 특히, 부의안건 중 “삼화공원 조성을 위한 공유재산 취득 처분 심의안”이 제출될 예정으로 해당 공유재산 교환대상지 주민들의 격한 반발은 물론 다수 의원들도 심사 거부 등 임시회 파행도 우려되고 있는 상황이다.

통영시의회 유정철 의장은 집행부가 제186회 임시회 소집을 요구하면서 논란의 중심에 서 있는 “삼화공원 조성을 위한 공유재산 취득 처분 심의안”과 관련된 해당 지역민과 시의원 반대여론을 적극 수렴하여 시의회를 대표하여 제186회 임시회 소집요구 철회를 시장과 협의했다.

통영시의회가 집행부에 협의한 임시회 소집요구 철회를 통영시장이 극적으로 수용하면서 안건접수 마감일인 4. 20. 공식문서로 시의회에 제출됐다.

유정철 의장은 “삼화토취장 문제는 전 의원 뿐 아니라 시민 누구나 공감하고 적법한 절차로 추진돼야 한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통영시장의 결정은 당연한 결과”라고 밝혔다.

보도자료 글목록
이전글 통영시의회, 예산집행의 적정성을 분석한다 
다음글 제8대 통영시의회 최초집회 개회 
  • 목록보기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 :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통영시청 저작권정책 참조 : http://www.tongyeong.go.kr/01174/03544.web

주소 및 연락처, 저작권정보

/html>